2020년03월31일tue
기사최종편집일:2020-03-30 14:21:34
English Japanese Chinese 댓글보기 전체뉴스 동영상뉴스
뉴스홈 > 지원사업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소비 트렌드 반영한 식량작물 신품종 개발·보급한다
- 새로운 시장 테스트 도입, 올해 6품목 12품종 시장성 진단 -
등록날짜 [ 2020년03월27일 11시29분 ]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우리 식량작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를 파악하여 품종 개발에 반영하는 시장 지향적 연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고령화와 독신 가구, 여성 경제활동 증가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소비 트렌드에 맞춰 식량 작물의 신품종 개발과 보급의 중요성이 커졌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2018년부터 실시해 온 신품종 테스트를 올해부터는 산업계와 협업해 진행하며 신품종의 고품질, 기능성, 가공 적성 등의 우수성을 알린다.

 

올해 새롭게 시장 테스트를 받게 될 신품종은 쌀(‘영호진미’, ‘예찬’, ‘드래향’, ‘미호’), 쌀보리(‘백수정찰’), 쌀귀리(‘대양’), 감자(‘대백’, ‘골든볼’), 들기름(‘들샘’, ‘소담’), 맥주보리(‘광맥’, ‘흑호’) 등 총 6품목 12품종이다. 올 한해 신품종을 대상으로 소비자 식미평가 등 시장 테스트를 실시하고 국내 전시회, 박람회에도 참여해 소비자와 산업계의 의견을 적극 수렴 할 계획이다. 신품종이 안정적으로 시장에 정착할 수 있도록 마케팅 자문 역할을 하게 될 마케팅 지원단도 새로 꾸려 운영한다. 마케팅 지원단은 경매사와 가공업체 마케팅 전문가 등 20여 명으로 구성된다. 또한, 연구자와 생산자, 산업계(요식·가공업체, 대형마트) 관계자가 모여 공동평가회를 개최한다. 이 평가회에서 소비자가 원하는 품종 개발을 위한 연구방향 설정에 관한 의견을 나눌 계획이다.

 

한편, 국립식량과학원에서는 큰품’1) , ‘미호’2) 등 고품질의 기능성·가공 적합성 쌀 품종을 개발하여 소비 트렌드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기술지원과 정준용 과장은 새로운 시장 테스트를 통해 소비자 요구를 반영한 신품종이 시장에 성공적으로 정착한다면 농가소득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참고자료] 식량작물 우수 신품종 시장테스트 및 마케팅 계획


정은서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내용 공감하기
- 작성된 의견이 없습니다.
이름 비밀번호
도배방지키
 94286916
냠냠냠 센스! 힝~ 누구? ... 좋아 애도 주식 대한민국 릴랙스 갈래말래 더워 해피cgi 추워요 훗 샤방 해피 화남 훌쩍 >_< 깜빡 소주 반대 찬성 완소 흑흑 헐 ^^ ye~ 굿 복받으세요 미스터 미세스 미스 헉! 후덜덜 덜덜덜 뷁 캬캬캬 아자 뭐죠? 사랑 필요없다 지구를떠라 필승 캬캬캬 지름신 고맙습니다 완전조아 자기야 빠팅 니들이알어 므흣 뭐라카노 추워 하이 ㅋ 사랑해 화이팅 아자아자 쌩큐 힘내 열폭 오늘 하하하 하앙 킹왕짱 뭐니 듣보잡 ok so hot 신상품 2009
농촌진흥청, 소규모 가공·농촌체험 경영체 판로확대 지원 (2020-03-27 11:25:17)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국내 제1...
농촌진흥청, 양파․마늘 ...
여왕벌 활동하는 봄철 ‘등검은...
2020년 스마트팜 관련 국제 박...
스마트팜 플랜트’수출 확대를 ...
국산 단감 페루 수출길 열렸다
노지 감귤 싹 나는 시기 9일 빨...
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
현재접속자